3442c5_0b9a7477d1e147afaa5f8230ae03828c-mv2

한 유태인이 아들을 위해 유태인 선생님을 가정 교사로 모셨다.
어느 날 아들의 공부방을 살짝 들여다보던 유태인은 그만 깜짝 놀랐다.
왜냐하면, 가정 교사가 자기 아들에게 아버지가 죽었을 때 외는 기도문을
가르치고 있었기 때문이다.
“선생님, 나는 이렇게 젊어서 죽을 때가 아직 멀었는데, 어째서 우리 아이에게
그런 기도문을 가르치십니까?”
유태인은 가정교사에게 항의했다.
그러자 가정교사가 대답했다.
“염려 마십시오. 댁의 아드님께서 이 기도문을 모두 욀 무렵이면,
당신은 백 살도 넘을테니까요.”
.
.
ㅋㅋ